본문 바로가기
  • 거친호흡 몰아쉬며 ^^ 굽이치는 산맥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를 찾는다. 기억은 희미해지기에 이곳에 기록을 남긴다
MTB등산여행

강화나들길 초지진 광성보 트레킹 왕복

by 한국의산천 2024. 6. 30.

강화나들길 초지진 초지항 남장포대 덕진진 용두돈대 광성보 왕복 트레킹(16km)

주말이면 강화도로 들어가는 초지대교는 언제나 붐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이가 들면 살아서 못해본 지난 삶을 후회한다고 한다.

나는 내가 걷고 싶었던 길, 대한민국의 구석 구석을 죽기 전에 다 걸어가 보고 싶다. 

간식을 준비하고 출발 

시간이 없어서

또는 바뻐서 걷지 못한다는것은 게으르거나 핑계에 불과하다 

자신의 정신, 건강을 위해 걷는것을 1순위로 둔다면 

다른것은 바빠서 하지는 못해도 걷기는 우선이 될것이니 말이다. 

오늘 아침, 나는 어떤 특별한 종교가 없다. 나의 신은 걷기의 신이다. 충분히 열심히 걸으면, 아마 다른 신은 필요 없을 것이다.
"I haven’t got any special religion this morning. My God is the God of Walkers. If you walk hard enough, you probably don’t need any other god."
브루스 채트윈 (Bruce Chatwin, 1940-1989)

인디언들은 화가 날 때 무조건 평원을 걷는다고 한다. 

걷는 행위는 화가 풀릴 때까지 계속 이어진다. 혼자만의 침묵 속에서 걷다보면 자신만의 간절했던 삶의 의미를 되돌아보게 되고 타인에 대한 분노는 점차 사라지고 오직 용서만 남게 된다고.

바다풍경과 담장의 아름다운 꽃을 보며 한가하게 걸으니 과분하게 행복하고 호사스러운 시간이었다. 

그간 정신없이 힘들게 살아온 날들이 주마등처럼 스쳐 지나간다 

도보여행자에게는 신발이 전부다.
모자니 셔츠니 명예니 덕목이니 하는 것은 모두 그 다음의 문제다.

아무런 부담없이 혼자서 뚜벅뚜벅 걸으니 살아 있음에 대한 희열감이 온 몸을 감싸고 돈다.

풍경을 느끼기 위해서는 걷는 것만큼 좋은 것은 없다. 멋진 풍경은 음악과 같다. 걸음은 올바른 템포로 하여야 한다. 자전거조차도 속도가 빠르다.
"There is nothing like walking to get the feel of a country. A fine landscape is like a piece of music; it must be taken at the right tempo. Even a bicycle goes too fast."
폴 스콧 모러 (Paul Scott Mowrer, 1887-1971)

걸어서 행복해져라

걸어서 건강해져라 - 찰스 디킨스

바닷가 산책로를 지나면 오솔길로 이어지고 길가에는 예쁜 꽃들로 가득하다

시원한 바람이 얼굴을 스치고 기분은 상쾌하고 머리는 더없이 맑아지며 온 세상이 아름답게 보인다.

속담에 오직 한가지 중요한것은 첫걸음이라지만 그 첫걸음이 항상 쉬운것은 아니다 

그 첫걸음으로 인하여 우리는 한동안 규칙적인 생활의 고즈넉함에서 뿌리가 뽑혀 예측할 길없는 길과 날씨와 만남들과 그 어떤 다급한 의무에도 매이지 않는 시간표에 몸을 맡기게 된다.

그래서 들길을 터벅 터벅 걸어가는 사람의 저 발걸음음의 리듬으로부터 친구도 가족도 멀어져간다.

가던 길을 되돌아 오는것은 더욱 힘들어진다.

사실 걷는 사람은 공간이 아니라 시간속에다 거처를 정한다

저녁에 멈추는 발걸음, 밤의 휴식, 그리고 식사는 매일같이 새롭게 달라지는 거처를 체험적으로 시간속에 새겨 놓는다.

걷는 사람은 시간을 제것으로 장악하므로 시간에 사로잡히지 않는다.

숱한 여러가지 이동수단을 다 버리고 바로 이런 이동수단을 택함으로서 그는 달력의 시간과 맞서서 자신을 양보 할 수 없는 권능을, 사회적 리듬에 맞서서 자신의 독립성을 앞세운다.

그리하여 길가에서 등에 진 배낭을 벗어 놓고 달콤한 낮잠을 즐기거나 돌연 마음을 흔드는 한 그루 나무나 어떤 풍경을 음미하거나 또는 운좋게 목격하게 된 어떤 지역의 풍습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선택이 가능해 진것이다.-걷기예찬 中에서

 

바닷가에서 가장 편안한 자세로 휴식

이른 아침의 산책은 하루 종일 지속되는 축복이다.
"An early-morning walk is a blessing for the whole day."
헨리 데이비드 소로 (Henry David Thoreau, 1817-1862)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이가 들면 살아서 못해본 지난 삶을 후회한다고 한다.

나는 내가 걷고 싶었던 길, 대한민국의 구석 구석을 죽기 전에 다 걸어가 보고 싶다.. 

시간이 있다면 모든 곳이 도보 거리이다.
"Everywhere is walking distance if you have the time."
스티븐 라이트 (Steven Wright, 1955-)

 

광성보 도착 

광성보를 반환점으로 해서 출발지로 되돌아 걷기 시작했다.

길가 벤치에 앉아 바다냄새가 묻어나는 풍경을 보니 내 마음은 설렘으로 되살아나고 있었다.

광성보에서 다시 도로변 가로수길을 따라 초지진으로 돌아오다

정신적으로 육체적으로 살아가기 위해서라도 시간이 나면 주변의 길을 걸어야 한다.

걷다보면 건조했던 삶도 조금씩 여유를 갖고 넉넉해지기 마련이다.

그리고 행복감이 잔잔한 물결처럼 밀려옴을 느끼게 될 것이다

출발지 초지진 도착 

초지진 ~광성보 왕복 16km

 

강릉바우길 경포호 걷기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100

 

강릉 바우길 허난설헌기념관 경포대둘레길

강릉 바우길 허난설헌기념관 경포대둘레길허균·허난설헌 기념공원위치 : 강원특별자치도 강릉시 난설헌로193번길 1-29 (초당동)강릉시 초당동에 위치한 허균·허난설헌 기념공원은 조선

koreasan.tistory.com

강화도 나들길 걷기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095

 

강화도 나들길 걷기

이슬비 내리는 날 강화도 나들길 [2024 5 25 토요일 이슬비]덕진진 돈대 ~ 광성보 ~ 오두돈대~ 화도돈대 ~용진진 ~더리미포구~갑곶돈대 걷기(11km/ 3시간)(이슬비 내리기에 더러미포구에서 돌아 옴)덕

koreasan.tistory.com

 

지리산 둘레길 3코스 인월 ~금계 트레킹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094

 

지리산 둘레길 3코스 인월 ~금계 트레킹

지리산 둘레길 3코스 인월 ~금계 트레킹 24km [2024 5 20~22]2박 3일 지리산에 흐르는 시간은 여유와 평온함 자체였다 매동마을에서 만난 멋지고 아름다운 산 친구와 함께^^떠나라낯선 곳으로 그대

koreasan.tistory.com

지리산 2코스 운봉 ~인월 트레킹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093

 

지리산 둘레길 2코스 운봉 ~인월 트레킹

지리산 둘레길 [2024 5 20~22]지리산 둘레길 2코스 운봉 ~인월 트레킹  지리산 둘레길 2구간 운봉~인월전라북도 남원시 운봉읍 동천리와 남원시 인월면 인월리를 잇는 9.9km의 지리산길. 운봉

koreasan.tistory.com

서울 근교 걷기 좋은 곳

천천히 출발해도 부담 없는 영종도 예단포 둘레길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090

 

영종도 예단포 둘레길 걷기

오랫만에 만난 친구와 예단포 둘레길을 걷다 푸른 바다와 점점이 떠있는 섬 마치 제주도 올레길을 걷는 느낌짧지만 아름다운 풍경을 보여주는 예단포 둘레길을 걷다예단포고려시대 강화도에

koreasan.tistory.com

잣나무 명소 걷기 좋은 곳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089

 

[잣나무숲 명소 8곳] 등산, 야영, 힐링…골라 즐기는 잣숲

[잣나무숲 명소 8곳] 등산, 야영, 힐링…골라 즐기는 잣숲 조경훈  입력 2024.05.17 07:30 사진(제공) : C영상미디어, 금천구청, 산림청, 국립김천치유의숲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koreasan.tistory.com

6월에 가볼만한 테마 정원 >>> https://koreasan.tistory.com/15608096

 

6월 추천 가볼 만한 곳의 테마 ‘정원별곡’

6월엔 ‘이야기가 있는 정원’으로 떠나볼까 입력 : 2024.05.29 09:30이윤정 기자 뉴스플리 공유하기 글자크기 변경 인쇄하기  6월엔 이야기가 있는 정원 여행에 나서보면 어떨까. 한국관

koreasan.tistory.com

6월 추천산행지

6월의 명산 >>> https://koreasan.tistory.com/15607619

 

6월 산행지 6월에 갈 만한 산 상봉산,백운봉,부봉,주왕산 강천산 방태산

2024년 6월의 산 BEST 4 현재위치이 달의 산 신준범 입력 2024.06.03 07:55 사진(제공) : C영상미디어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기사스크랩하기 바로가기강화 삼산면 상봉산上峰山(316

koreasan.tistory.com

6월에 걷기 좋은 길 

6월 추천여행지 >>> https://koreasan.tistory.com/15607620

 

6월에 걷기 좋은 길 6월 추천여행지

월간산 추천, 6월에 걷기 좋은 길 4선  걸어서 행복해져라걸어서 건강해져라 - 찰스 디킨스 "도보여행자에게는 신발이 전부다.모자니 셔츠니 명예니 덕목이니 하는 것은 모두 그 다음의 문

koreasan.tistory.com

7월 추천 산행지 

7월의 명산 >>> https://koreasan.tistory.com/15607337

 

7월 산행지 7월 추천 산행지 계곡산행지

2023년 7월에 갈 만한 산 BEST 4신준범 입력 2023.07.03 07:50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기사스크랩하기 바로가기 설악산 십이선녀탕계곡 十二仙女湯溪谷(1,210m 대승령) 우리나라에서 가장

koreasan.tistory.com

7월에 걷기 좋은 길 >>> https://koreasan.tistory.com/15607628

 

7월에 걷기 좋은 길 곡성 장군길 지천초롱길 운계폭포 포항덕골 등선폭포 용소골

월간산 추천, 7월에 걷기 좋은 길 BEST 4 서현우 입력 2023.07.03 07:20 사진(제공) : C영상미디어, 강원군청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기사스크랩하기 바로가기 여수 거문도 동백꽃섬 등대길

koreasan.tistory.com

8월의 추천산 

8월의 명산 >>> https://koreasan.tistory.com/15607377

 

8월 추천산 8월의 명산 구만산 웅석봉 방태산 호룡곡산 도명산 금학산 가야산 감악산 가리왕산

댓글 작성을 위해 8월에 갈 만한 산 BEST 4 현재위치이 달의 산 신준범/ 입력 2023.08.01 06:45 사진(제공) : C영상미디어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기사스크랩하기 바로가기 구만산九萬山(785m

koreasan.tistory.com

8월에 걷기 좋은 길 >>> https://koreasan.tistory.com/15607378

 

8월에 걷기 좋은 길 화천 비수구미 생태길 유달산둘레길 제비꼬리길 한양도성길

월간산 추천, 8월에 걷기 좋은 길 BEST 4 현재위치걷기 좋은 길 / 서현우 기자 입력 2023.08.01 07:15 사진(제공) : C영상미디어, 청주시, 정선군청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기사스크랩하기 바

koreasan.tistory.com

 

지족불욕(知足不辱) 만족할 줄 알면 욕됨이 없고,

지지불태(知止不殆) 그칠 줄 알면 위태롭지 않으니 

가이장구(可以長久) 오래도록 편안하다.  - 노자 도덕경에서

 

대한민국 구석구석 즐겁고 행복하게

한국의산천 일상탈출 더 보기 >>> https://koreasan.tistory.com/

 

한국의산천

거친호흡 몰아쉬며 바람저편 굽이치는 산맥넘어 손의자유 발의자유 정신의자유를 찾는다

koreasan.tistory.com

저작자표시 비영리 변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