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거친호흡 몰아쉬며 ^^ 굽이치는 산맥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를 찾는다. 기억은 희미해지기에 이곳에 기록을 남긴다
MTB등산여행

설악산 공룡능선 산행 참석자

by 한국의산천 2022. 9. 29.

설악산 공룡능선 산행 참석자 프로필

 

참석인원 : 8명 

산행일시 : 2022 9 28 날씨 화창한 수요일 03: 00 산행시작

코스: 설악동 소공원 - 비선대 - 마등령삼거리- 공룡능선 - 무너미고개 - 천불동계곡 - 비선대 -설악동

거리 22km 

산행시간 12시간 (휴식시간포함) / 후미조 14시간 

과욕인가?

무모한 도전인가 ?

어떤것이던 상관없다.

하고 싶고

가고 싶은 길을 가기위해

준비하는 과정만으로도 행복했으니 말이다 

 

아름다웠노라

이 땅에 존재하는 자연이나 자연속에 모든 사람은 소중하고 아름답다

무사무탈 함께한 여러 회원님께  감사를 드리며 

이번 산행을 기획하신 건영선배님께 심심한 감사를 드립니다 ^^

힘겹게 산을 오른 후

더 올라 설곳이 없다고 느꼈을 때 

그때는 어디로 가고 싶게 될까?

 

하늘로 오를 것인가?

정상의 마지막 바위 끝에는

하늘문을 여는 빗장이 놓여있는가?

 

우리는 그 빗장의 문고리를 잡기 위해

끝이 보이지 않게 반복되는 긴 산행의 장막을

한겹 한겹 헤치고 있는지도 모른다. 

▲ 우리가 까까머리 고딩때 함께 모여서 산노래를 가르쳐주시던 현숙누님.

 

부지런히 움직이는 공룡능선의 개미?들 ㅎ

 

▲ 천화대와 범봉, 흑범길 그리고 석주길, 우리가 개척한 북인길이 한눈에 들어온다

 

천화대 그리고 범봉에서 하강하던 추억이 새삼 그립다 

천화대의 첫만남이 1980년이니 어언 40년전의 이야기로 남았구나 

 

▲ 설악산 여관촌 노루목에 있던 설악산 조난 열동지 묘 ⓒ 1980 한국의산천

천화대 등반 전에 들려서 소주 한잔 올리는 .

지금은 수유리 산악인 묘지로 이장된 설악 노루목의 열동지 묘 앞에서.

  

▲ 천화대 등반 중 1980년

▲ 1992년 천화대 등반.  잦은 바윗골을 배경으로 ⓒ 1992 한국의산천

 

▲ 동계 훈련때 <마등령 표석>에 손을 올리고 ⓒ 1985 한국의산천

잠시 옛 생각을...

 

한국 산악계를 빛낸 50인>>>

https://koreasan.tistory.com/15606995

 

한국산악계를 빛낸 50인

[창간 50주년 기념특집Ⅲ 한국산악계를 빛낸 50인 l 선정된 50인 사진 및 프로필] 그들이 있었기에 한국산악史는 계속된다 글 신준범 기자, 서현우 기자 사진 C영상미디어  입력 2019.06.11 16:59 | 수

koreasan.tistory.com

설악산 공룡능선 산행 후기>>>

https://koreasan.tistory.com/15607841

 

설악산 공룡능선 산행기

설악산 공룡능선 등산코스 후기 2022 9월 28일 (수요일 새벽) 03 : 00 산행 출발 (설악동 소공원) 15 : 00 산행 마침 (12시간 소요) 새벽에는 윈드재킷. 손이 시려워서 긴 장갑 착용 날씨 쾌청 국립공원에

koreasan.tistory.com

 

공룡능선에서 만난 설악산 단풍>>>

https://koreasan.tistory.com/15607840

 

공룡능선 설악산 단풍

공룡능선에서 만난 설악산 단풍 산행일시 : 2022 9 28 날씨 화창한 수요일 03: 00 산행시작 (8명) 코스: 설악동 소공원 - 비선대 - 마등령삼거리- 공룡능선 - 무너미고개 - 천불동계곡 - 비선대 -설악동

koreasan.tistory.com

한국 산악계를 빛낸 50인>>>

https://koreasan.tistory.com/15606995

 

한국산악계를 빛낸 50인

[창간 50주년 기념특집Ⅲ 한국산악계를 빛낸 50인 l 선정된 50인 사진 및 프로필] 그들이 있었기에 한국산악史는 계속된다 글 신준범 기자, 서현우 기자 사진 C영상미디어  입력 2019.06.11 16:59 | 수

koreasan.tistory.com

 

설악산 흘림골 탐방로 7년만에 개방>>>

https://koreasan.tistory.com/15607834

 

설악산 흘림골 탐방로 7년 만에 재개방

설악산 흘림골 탐방로 7년 만에 재개방 한효희 입력 2022.09.09 13:59 수정 2022.09.09 17:41 사진(제공) : 국립공원공단 본문 글씨 키우기 본문 글씨 줄이기 기사스크랩하기 바로가기 사전

koreasan.tistory.com

 

[운탄고도 1330] 1, 2, 3, 4, 5길 보기>>>

https://koreasan.tistory.com/15607829

 

[운탄고도 1330 1, 2, 3, 4, 5길] 173km 대장정

높고 아득한 산길, 영월, 정선, 태백, 삼척을 아우르는 폐광지역 걷는 길, 운탄고도 1330 1330은 전체 길 중에 가장 높은 곳인 함백산 ‘만항재’의 높이를 말한다. 계절마다 피는 야생화 군락

koreasan.tistory.com

아름답고 고즈넉한 자월도 풍경 보기>>> 

https://koreasan.tistory.com/15607828

 

인천 자월도 트레킹 자월도 풍경

아름답고 고즈넉한 작은 섬 자월도 돌아보기 [2022 09 03 시원한 바람 하늘색 고운 토요일] 떠나라 낯선 곳으로 그대 하루 하루의 반복으로 부터 연안부두에서 자월도 가는 바다 풍경>>> https://koreasa

koreasan.tistory.com

숲길을 걷다>>>

https://koreasan.tistory.com/15607825

 

숲길을 걷다

숲길을 걷다 정춘옥 등록 2022.02.22 13:13:41 URL복사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자작나무, 편백나무, 소나무, 삼나무 울창한 산림욕 명소 ▲ 상관공기마을편백나무 (

koreasan.tistory.com

10월 추천산 10월에 갈만한 산>>>

https://koreasan.tistory.com/15606989

 

10월 산행지 10월에 갈 만한 산

[SEASON SPECIAL] 10월에 갈 만한 국내여행지 4선! 글 서현우 기자 사진 C영상미디어, 국립공원공단 입력 2019.10.04 15:36  10월이 되고 가을이 깊어 가면 나무들은 하나 둘씩 울긋불긋한 옷으로 갈아입는

koreasan.tistory.com

10월에 걷기 좋은 길 >>>

https://koreasan.tistory.com/15606999

 

10월에 걷기 좋은 길 4선

[SEASON SPECIAL] 10월에 걷기 좋은 길 4선! 글 서현우 기자 사진 C영상미디어 입력 2019.10.13 16:14   가을바람 솔솔 부는 10월은 가장 걷기 좋은 시기 중 하나다. 쾌적하고 선선한 날씨 때문에 장거리 트

koreasan.tistory.com

11월 추천 산행지 11월의 명산>>>

https://koreasan.tistory.com/15607481

 

11월 산행지 11월에 갈 만한 산

[SEASON SPECIAL] 11월 갈 만한 산 4선! 글 박정원 편집장 사진 C영상미디어 입력 2019.11.01 10:42 가을은 깊어가고 단풍은 짙어가고 낙엽은 한두 잎씩 쌓인다. 바람에 살랑이는 억새는 햇빛을 받아 환

koreasan.tistory.com

 

지족불욕(知足不辱) 만족할 줄 알면 욕됨이 없고,

지지불태(知止不殆) 그칠 줄 알면 위태롭지 않으니 

가이장구(可以長久) 오래도록 편안할 것이다.  - 노자 도덕경에서

 

즐겁고 행복하게 대한민국 구석구석 

한국의산천 일상탈출 더 보기 >>>

blog.daum.net/koreasan/

 

한국의산천

거친 호흡 몰아쉬며 바람 저편 굽이치는 산맥 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

blog.daum.net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