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거친호흡 몰아쉬며 ^^ 굽이치는 산맥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를 찾는다. 기억은 희미해지기에 이곳에 기록을 남긴다
MTB등산여행

바람을 만들며 살자

by 한국의산천 2008. 11. 24.

달리자 [2008  · 11 · 24 · 월요일 한국의산천] 

 

바람을 만들것인가?

바람을 맞을것인가?

 

잔차로 달리면 바람이 생긴다

바람을 피며 바람을 맞으며 살자. 

그렇게 바람을 가르며 달려라 달려

 

밤이던 낮이던 시간이 나면 달린다.

 

▲ 우리동네 중동 호수공원을 돌며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밤 10시에 업무가 끝나면 중동 호수공원을 몇바퀴 돌고 집으로 들어 갑니다. 중독이다.

▲ 우리동네 호수공원에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우리동네 호수공원에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바람을 맞으며 전기를 만들고 물을 끌어오고 물을 품어내는 풍차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서로의 가슴을 주라

허나 간직하지는 말라

 

오직 삶의 손길만이

그대들의 가슴을 간직할 수 있다


함께 서 있으라

허나 너무 가까이 서 있지는 말라

사원의 기둥들도 서로 떨어져 있는것을

 

참나무 싸이프러스 나무도

서로의 그늘속에서는 자랄수 없는것을 .....

 

                - 예언자 - 중에서 

 

▲ 풍차 앞에선 친구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풍차 앞에서 저입니다 (한국의산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엉덩이를 놓는 안장이 핸들(손잡이)부분보다 높습니다. 달리기 좋게, 산에 오르기 좋게 저돌적인 공격형으로 바꾸었습니다.

 

얼마전 넘어지며 왼쪽 어깨 뼈를 크게 다치고 좀 날만하니 오늘은 오른쪽으로 넘어졌다.

오늘은 잽싸게 발을 빼서 크게 넘어지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무섭다.

 

클릿.

잔차와 일체감이 되기위해서는 겪어야 하는 고통인가보다. 

     

▲ 좌로부터 한국의산천, 안대장, Mr Han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안대장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안대장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달리는 Mr Han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휴식중에 친구가 찎어준 사진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한국의산천과 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오늘은 산을 오르고 들판을 달렸다  

▲ 단풍이 진 산속에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단풍이 진 산속에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단풍이 진 산속에서 역시 몸짱이십니다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단풍이 진 산속에서 Mr 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Mr 한의 이쁜 자태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Mr 안의 요염한 모습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저 한국의산천 입니다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 가을은 끝내 꼬리를 서서히 감추며 겨울 초입의 관모산 중턱에서 쓸쓸한 모습을 보여주는 다리 ⓒ 2008 에코마운틴 한국의산천

 

27482

 

'MTB등산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화도 라이딩   (0) 2008.11.30
[바람의 노래]당신은 울고 있나요  (0) 2008.11.29
주말 친구와 함께 잔차타기  (0) 2008.11.22
산악회 선배와 후배 모임  (0) 2008.11.21
MTB 관련 책   (0) 2008.11.19

댓글0